×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2018 FIFA 월드컵 개막…다음달 15일까지 러시아 11개 도시에서

단일 스포츠 종목 최대의 축제 월드컵이 드디어 시작됐다.

14일 시작된 제21회 FIFA 러시아 월드컵은 7월 15일까지 러시아 11개 도시에서 총 64 경기를 펼치게 된다.

이번 월드컵에는 대한민국과 호주가 나란히 출전한다.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 ‘태극전사’는 1954년 스위스 월드컵에 처음 모습을 드러낸 이후 1986년 멕시코 월드컵부터 2018년 러시아 월드컵까지 아시아 국가로는 유일하게 9회 연속 본선 진출의 대기록을 남겼다.

특히 일본과 공동 개최한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는 아시아 최초로 4강(준결승)에 진출해 4위를 차지한 바 있다.  

아시아 축구 연맹에 포함된 국가 중 FIFA 월드컵 최다 출전국에 최고의 성적을 거둔 화려한 배경을 지닌 태극전사지만 이번 월드컵에 대한 기대감은 그 어느때보다 약한 편이다.

 

사커루즈 16강 진출 가능성은…?

 

호주 축구대표팀 사커루즈는 최근 발표된 FIFA  랭킹에서 4계단 상승해, 역대 최상위 순위로 러시아 월드컵에 나서게 된다.

반 마르바이크 감독이 이끄는 사커루즈는 최근 체코와의 평가전에서 4-0으로 압도적인 승리를 거두면서 FIFA 랭킹이 4단계 뛰어 36위에 랭크됐다.

이어 호주 동부 표준시로 10일 새벽에는 부다페스트에서 헝가리에게도 2-로 승리를 거두는 등 월드컵 개막을 앞두고 사기가 충전해 있다.   

특히 체코 전에서 2골을 터뜨린 매트 레키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39살의 팀 카이힐에 대한 지나친 의존도에 대한 우려를 불식시킨 것으로 평가된다.

뿐만 아니라 헝가리 전에서는 사커루즈의 베르트 판마르베이크 감독이 깜짝 발탁한 19살의 신예 미드필더 대니얼 아르자니(멜버른시티)마저 A- 매치 데뷔골을 터뜨리면서 사커루즈의 공격력이 한층 업그레이드 됐음이 입증됐다.

 

월드컵을 빛낼 사커루즈 주전은?

 

주장 완장을 찬 마일 예디낙을 중심으로 맏형 팀 카이힐, 막내 대니얼 아르자니, 그리고 최근 막강한 공격력을 보이고 있는 매트 레키 외에 매튜 라이언, 매튜 저먼, 트렌트 세인즈버리, 제임스 메레디스, 아지즈 베히치, 마이크 밀리건, 애런 무이, 로비 크루즈 등이 주전으로 뛸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언론들은 특히 애런 무이에 대해 큰 기대감을 보이고 있다.

어린 시절부터 촉망받는 축구 신동이었던 무이는 2016년 맨체스터 시티에도 몸 담았지만 1군서 두각을 나타내지는 못했다.

하지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에 잔류하며 다양한 경험을 쌓았고 기량이 일취월장한 것으로 평가된다.

특히 올 시즌에는 물오른 실력을 뽐냈고, 소속팀 허더스필드 타운에서는 없어서는 안 될 선수로 자리매김했다.

정확한 패스와 넓은 활동량이 주특기다.

 

험난했던 월드컵 본선 무대

 

호주는 1974년 FIFA 월드컵에 최초로 진출했지만 1무 2패로 탈락한 이후, 연속적으로 예선 탈락으로 본선에 진출하지 못했다.

2006년 FIFA 월드컵 본선에 2번째로 진출하게 되자 거스 히딩크 감독을 영입했고, 역대 두번째 본선 무대에서  1승 1무 1패의 최고 성적을 기록하면서 16강까지 진출한 기록을 남겼다.

하지만 이번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진출 역시 험난한 가시밭길을 걸어야 했다.
월드컵 예선이 시작된 2015년 당시 호주는 아시아에서 FIFA랭킹이 10번째로 높았다.

시드를 배정받은 이란은 1차 예선을 거치지 않고 2차 예선부터 시작했다. 2차 예선 B조서 요르단 키르기스탄, 타지키스탄, 방글레데시와 한 조에 속한 호주는 7승 1패의 압도적인 성적으로 최종 예선에 합류했다.
호주는 최종 예선에서 사우디 아라비아, 일본, 아랍에미리트, 이라크, 태국과 함께 B조에 속했다. 2위까지 직행 티겟, 3위는 플레이오프를 거치게 되는 최종 예선에서 호주는 뒷심 부족으로 3위를 기록했다.
호주는 아시아 최종 플레이오프에서 시리아를 상대로 연장 접전 끝에 승리했다. 이어 온두라스와의 대륙별 플레이오프에서 1,2차전 합계 3-1로 승리, 천신만고 끝에 본선에 합류했다.

아무튼 이번 러시아월드컵에서 31번째로 아슬아슬하게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며 출전했지만 역대 두번째 16강 진출 가능성은 상당히 높은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Tags: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

관련 기사